default_setNet1_2

관세청, 세계최초 블록체인 수출통관 기술검증 완료

기사승인 2017.12.22  17:08:53

공유
default_news_ad1

- ‘분산원장 공유’ 블록체인 장점 확인 및 수출 통관·물류 절차 일대 혁신

   

관세청이 지난 5월부터 7개월간 삼성SDS 등 38개 기관과 물류관련 업체로 구성된 '민관 합동 해운물류 블록체인 컨소시업'의 시범사업에 참여해 블록체인 기술을을 수출 통관업무에 적용하는데 성공했다.

이번 시범사업에서 관세청은 수출화물에 대한 수출신고와 적화목록 제출절차에 블록체인 기술적용의 타당성을 검증했다. 수출기업이 수출통관 첨부서류를 블록체인망에 공유하면 위·변조가 불가능해짐에 따라 정보의 신뢰성과 정확성이 확보되어 서류제출 절차가 원천적으로 생략되고, 데이터의 재입력이 불필요하게 되어 신고서 오류 정정이 사라지는 등 ‘분산원장의 공유’라는 블록체인의 장점을 확인 및 수출 통관·물류 절차의 일대 혁신이 가능해 질것으로 평가했다.

관세청은 이번 기술검증 결과를 바탕으로 18년부터 블록체인 기반 기술을 수출통관·물류 서비스와 FTA 국가간 원산지증명서 자료교환(e-C/O) 서비스 등 관세행정에 시범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일련의 시범사업을 통해 수출 통관·물류 업무의 실효성을 재검증하고 그 결과를 반영해 통관 전 분야에 연차적으로 확대하는 한편 해외 세관과도 연계를 추진할 예정이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