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GS리테일-카카오, ‘카카오톡 챗봇’ 공동개발협약체결

기사승인 2018.01.12  18:23:27

공유
default_news_ad1

-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기반…상품 탐색부터 예약, 보관, 결제 채팅창에서 한 번에

   
 ▲ 임지훈 카카오 대표(왼쪽), 조윤성 GS25 대표(오른쪽)  (사진제공=GS리테일)

GS리테일과 카카오는 11일 역삼동 GS타워 조윤성 GS25대표, 임지훈 카카오 대표 등 양사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모바일을 통한 고객 가치 증대 및 미래형 편의점 구축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이하 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를GS리테일과 카카오는 △카카오톡 내(內)에 GS25 모바일 플랫폼 ‘나만의냉장고’ 구축 △모바일 결제 등 미래형 편의점 구축 노력 △양사 고객 가치 증대를 위한 연동 시스템 개발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공동 마케팅 등 향후 모바일 시장을 통해 편의점 업계를 선도하기 위한 협력에 힘을 기울이게 됐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기반으로 구현되는 나만의냉장고 챗봇에는 카카오의 자연어 처리기술인 대화 엔진이 사용될 예정이다. 이용자는 별도로 나만의냉장고를 다운로드 받지 않아도 상품 탐색부터 예약, 보관, 결제까지 카카오톡 채팅창 안에서 한번에 실행할 수 있게 된다.

GS리테일은 이번 MOU를 통해 최종 소비자의 편의를 높이고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수 있게 됐을 뿐만 아니라 새로운 시스템 구축과 신규 고객 창출을 통한 가맹점의 업무효율성과 매출활성화에 긍정적인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 역시 카카오톡 안에서 나만의냉장고 기능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이용자들의 만족감을 증대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카카오 박정호 카톡사업전략담당이사는 “GS리테일과의 협력으로 카카오톡 챗봇을 일상 생활에서 편리하게 체험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다양한 업체들과 협력을 통해 카카오톡 챗봇을 활성화 시켜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정모 GS25 마케팅팀장은 “카카오와의 이번 MOU는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고객에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업계를 선도할 수 있는 매우 의미 있는 시도다”며 "앞으로도 가맹점의 업무효율성과 새로운 수익 창출에 도움을 주고 최종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다양한 방안을 고민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