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경기평택항만공사, ‘2018 평택항 글로벌 물류환경 세미나’ 성료

기사승인 2018.06.14  11:04:57

공유
default_news_ad1

- 국내외 선사·화주·포워더 한 자리에…평택항 물류 경쟁력 홍보

   

경기평택항만공사(사장 황태현)는 지난 12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국내외 주요 선사, 화주, 포워더를 초청해 ‘2018 평택항 글로벌 물류 환경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에선 평택항 이용 이점 및 지원정책, 발전계획 등 글로벌 물류 경쟁력 등을 소개하고 선사, 화주, 포워더 매칭 및 4차 산업혁명 등 급변하는 환경 변화에 대한 대응전략을 논의했다.

경기평택항만공사 황태현 사장은 개회사를 통해 “평택항은 4차 산업혁명이라는 새로운 도전을 통해 글로벌 신성장 항만으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며 “글로벌 시대 요구에 부응하고 기업의 수출입창구로서 글로벌 복합 물류 중심으로 성장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 참석한 주한태국대사관 싱통 랍피셋판 대사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경기평택항만공사의 명확한 미래 비전과 평택항의 미래 발전 전략은 정부의 신남방정책과 연계해 태국을 비롯한 ASEAN 국가와의 교역과 경제협력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는 점이 고무적이다”며 “평택항의 성공적인 발전을 통해 한국과 ASEAN국가 간 보다 긴밀한 경제협력기반이 강화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경기평택항만공사는 평택항 글로벌 물류 활성화 촉진을 위해 국내는 물론 해외 IR(Investor Relations) 활동을 적극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세미나가 끝난 뒤 경기도 내 한 수출기업 대표는 “이 자리를 통해 평택항 이용을 통한 물류비 절감효과와 새로운 물류지원 정책 사업 등을 알게 됐다”며 “운영 항로의 다변화와 함께 항차수를 더욱 확대하고 신규 배후단지 조성을 조속히 구축해 물류 경쟁력을 향상시켜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