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속보]택배노조 전면 파업 중단, 20일부터 정상 배송 나서

기사승인 2018.07.19  19:42:01

공유
default_news_ad1

   
 
  ▲ 택배노조의 파업으로 배송되지 못하고 있는 택배화물들.  
 
좀처럼 해결의 실마리를 찾지 못하고 있던 CJ대한통운과 택배노조 간 택배서비스 파업상황이 민중당 김종훈의원과 CJ대한통운 택배부문 총괄부문 차동호 부사장간 구두합의로 전면 파업을 일단락하게됐다.

택배노조 관계자는 “19일 민중당 김종훈 국회의원과 CJ대한통운 차동호 부사장간 면담이 이루어졌고 이 과정에서 현재 일부지역에 택배서비스 파업 상황에 대한 ‘정상화 구두 합의’가 이뤄졌다”며 “이에 택배연대노조는 김종훈 의원과 차동호 부사장간의 구두합의를 존중, 19일부로 파업 등의 총력투쟁을 종결하고, 내일(20일)부로 업무에 정상복귀한다”고 말했다.

택배연대노조 관계자는 “이번 합의가 빠른 시일 내에 이행되도록 구체적 조치가 취해지기를 기대한다”며 “배송시간 문제 등 택배현장의 노동조건 개선과 관련해 앞으로 양측이 신의를 바탕으로 성실하게 논의에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이에 따라 이번 양측의 대결국면은 ‘선 복귀, 후 논의’로 끝났지만, 향후 논의결과에 따라 택배서비스 일정은 불투명한 상황을 맞게 될 것으로 보인다.

손정우 기자 2315news@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