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물류블록체인 COIC, 암호화폐 거래소 상장계약 체결

기사승인 2019.03.12  18:28:21

공유
default_news_ad1

- 물류센터와 창고주, 시스템 구축 도입 비용 대신 COIC코인 구매

   

신선식품 물류 블록체인 플랫폼 COIC을 담당하고 있는 제이컴피아가 암호화폐 거래소 프로비트와 상장계약을 체결했다.

신선식품 물류 블록체인 플랫폼 COIC은 먹거리 소비 트렌드 변화에 따라 소비자에게 고품질 식품을 공급하기 위한 블록체인 프로젝트이다. 기존 시설들을 대상으로 업무 효율화와 상태보관 데이터를 블록체인 시스템에 분산 저장해 통합 운영 서비스를 제공한다.

소비자는 초기 시스템 구축 비용 없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고 대신 사용료로 매월 일정량의 COIC코인을 구매해야 한다.

제이컴피아는 이번 상장을 계기로 안정된 온습도관제를 블록체인 시스템에 적용해 실제 COIC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물류 기업들이 쉽게 공급망을 확보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제이컴피아는 이를 위해 최근 온습도관제 전문기업 대단, 냉동·냉장창고 전문기업 엔윌, 산지 식자재 생산 및 마켓플레이스를 제공하는 스마트 팜 전문기업 등과 상호협력을 체결해 레퍼런스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제이컴피아 블록체인본부장 양홍현 전무는 “거래 편의는 물론 최상의 보안시스템을 갖춘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을 제공하는 프로비트 거래소와 계약을 체결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한편 제이컴피아는 지난해 정부 인터넷진흥원 블록체인 과제인 ‘축산물 이력 관리 블록체인’을 NDS와 함께 수행했다. 이는 정부 주관 블록체인 과제를 국내외 거래소에 상장해 코인이 유통되는 사례를 만든 첫 번째 경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재황 기자 jhzzwang@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