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롯데글로벌로지스, 국내 ‘최초’ 1톤 전기택배차 배송현장 투입

기사승인 2019.05.23  10:38:24

공유
default_news_ad1

- 기존 경유택배차량 대체 가능성 검증…내년부터 수도권 지역 최우선 교체

   

미세먼지 등으로 인해 친환경 자동차에 관한 관심이 높아지는 지금, 택배업계에도 전기택배차량이 본격 현장에 투입된다.

롯데글로비스는 지난 16일 제인모터스가 국내 전기차 업체 최초로 개발한 ‘칼마토EV’ 1호 차를 인수해 23일 택배현장에 투입한다고 밝혔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대구시, 제인모터스와  함께 전기차 산업 육성 및 보급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후 전기택배차량 개발에 협력해왔다.

롯데글로벌로지스는 1톤 전기택배차량을 대구시의 경사가 가파른 지역, 밀집주거지역, 장거리 주행이 필요한 지역 등 다양한 환경에 실전 투입해 기존 경유택배차량 대체 가능성을 검증한다.

롯데글로벌로지스 관계자는 “전기택배차량 성능 검증 후 올해 하반기부터 영남권 택배 현장에 추가 투입하고 물류거점에 충전 인프라를 확충할 예정이며, 내년에는 미세먼지가 심각한 수도권 지역을 최우선으로 경유 택배차량을 전기차로 교체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