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경남 김해에 ‘스마트 물류단지’ 들어선다

기사승인 2019.09.10  10:34:01

공유
default_news_ad1

- 경남권역 물류 네트워크 구축 및 스마트 물류단지 역할 기대

   

대규모 스마트 물류단지가 경남 김해에 들어선다.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각종 행정절차를 거쳐 ‘김해 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계획’을 최종 승인하고 지난 5일 고시했다. 이번 물류단지는 상동IC에 인접하고 교통여건이 우수해 지역 주민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물류단지는 물류단지시설용지 74,362㎡(76.0%), 지원시설용지 2,204㎡(2.3%), 공공시설용지 21,179㎡(21.7%)로 구성되며 4,902㎡(5.0%)의 공원은 물류단지 근무자와 지역 주민을 위한 휴식공간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경상남도는 승인일로부터 오는 2021년까지 총 420억 원을 투입해 기반시설공사를 완료하고 약 1,000억 원의 건축비를 통해 최첨단 물류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물류단지를 조성할 방침이다.

경상남도 관계자는 “이번 물류단지가 원활하게 운영될 경우 세수 증대효과 및 신규 고용창출, 지역 경제 활성화 등의 긍정적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재황 기자 jhzzwang@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