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DHL, 물류 혁신 이끌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 오픈

기사승인 2019.09.20  16:02:49

공유
default_news_ad1

- 물류 분야 최신 기술 연구…물류 생산성 향상 위한 신기술 개발 통해 고객 중심 물류 혁신 주도

   

국제특송기업 DHL은 지난 12일(현지시간) 미국 일리노이 주 로즈먼트에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본 센터는 독일 이노베이션 센터, 싱가포르 아시아-태평양 이노베이션 센터와 함께 DHL이 시행하고 있는 혁신 물류 기술을 전시하고 물류 생산성 및 효율성 향상을 위한 미래 물류 솔루션을 연구한다.

DHL 이커머스 솔루션 사업부 CEO이자 도이치 포스트 DHL 그룹 고객 솔루션 및 혁신 이사회 멤버 켄 알렌(Ken Allen)은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 오픈식에서 “1969년 DHL 창사 이래 ‘혁신’은 DHL의 원동력이나 다름없다. 이에 DHL은 전 세계 3개의 이노베이션 센터를 활용한 혁신을 통해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물류의 선진화를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미주 지역에서 협력사들에게 DHL 물류 기술과 그 영향력을 확대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덧붙였다.

DHL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는 약 2,600㎡ 규모로 DHL 혁신 가치에 맞춰 설계돼 최첨단 시설을 갖췄다. 직원들이 활용할 수 있는 공간 외에도 DHL 고객, 협력사, 산학 전문가 간의 협업을 위한 공간이 마련됐다.

마티아스 호이트거(Matthias Heutger) DHL 글로벌 혁신&커머셜 개발부 부사장은 “DHL은 혁신을 통해 물류 공급망 솔루션 발전을 주도하게 될 것이다. 이에 DHL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는 고객 중심의 물류 혁신 접근을 위한 핵심 공간이자, 최신 물류 트렌드와 기술을 연구하고 실제 산업과 연결해 비즈니스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최적화된 플랫폼이 될 것”이라며 “실제 DHL은 업계 최초로 북미지역에서 물류창고 관리 및 제품 피킹 등의 업무에 자율 주행 로봇을 활용하여 피킹율을 200% 향상시킨바 있다”고 말했다.

한편 DHL은 물류 혁신 선도 기업으로서 물류 생산성을 향상시키고 고객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신 물류 기술을 현장에 속속 도입하고 있다. 특히 DHL 익스프레스는 지역 허브 및 게이트웨이, 서비스센터 등에 고급 로봇 기술을 도입하여 물품 상, 하역 작업에 활용하고 있다.

또한 더 나은 운송 경로 최적화를 위해 인공지능(AI)과 머신 러닝 사용을 확대하고 있다. 고객 서비스 개선을 위한 채팅봇과 음성인식 시스템을 활용하는 등 물류 시설에 자동화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적용하고 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