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로지스팟, 통합운송관리 서비스 기업 고객 ‘200개’ 사 돌파

기사승인 2019.11.19  14:37:01

공유
default_news_ad1

- 회사 3년 만에 200개 이상 기업고객과 10만여 대 화물차 네트워크 운영

   

통합운송관리 서비스 기업 로지스팟㈜(공동대표 박준규, 박재용)의 기업 고객 수가 약 200개사를 넘었으며 이들 기업이 이용한 총 운송거리는 약 1천만 킬로미터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로지스팟은 자체 개발한 운송 플랫폼을 기반으로 B2B 통합운송관리 서비스(MTS, Managed Transportation Service)를 제공하며 국내에서 유일하게 운송통합관리, 입출고 관리, ERP 시스템 연동 등의 차별화된 기능을 바탕으로 다양한 고객의 업무 효율과 생산성을 높이고 있다.

로지스팟은 창업 이후 약 3년 만에 누적 고객 기업 수 200개를 돌파했으며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로지스팟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이스틸, 성지제강 등 금속·철강·기계 분야 기업이 약 30%, 퍼시스, 한샘이펙스 등 가구·건자재 분야 기업이 10%, SPC 등 식품·식자재 분야 기업 10%, 넥센타이어 등 자동차부품 분야 기업 10%를 비롯해 화학, 제지, 전자 분야 등의 기업들이 디지털 운송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이들 기업이 로지스팟을 통해 운송한 총 운행 거리는 약 1천만 킬로미터 이상으로 이는 서울에서 부산까지 거리를 약 2만 3천 번 이상 왕복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종류의 운송차량이 모바일 앱과 웹사이트를 통해 운용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금속, 철강, 기계, 가구, 식품 분야에서 주로 이용되는 25톤 트럭과 전문성을 요구하는 냉동·냉장차량을 비롯해 대부분 장거리 위주의 운송 차량이 차지하고 있다.

한편 로지스팟 서비스를 이용하는 기업 고객은 운송업무에서 전화량은 최대 75%, 마감 시간은 최대 90%까지 줄여 생산성과 업무 효율의 향상을 경험하고 있다. 더불어 10만여 대의 화물차 네트워크를 운영하면서 미배차율 0%를 달성하고 있다.

로지스팟의 박준규 대표는 “그동안 많은 기업들이 체계적인 디지털 운송관리와 전문 운영인력의 최적 운송방안 등의 서비스를 통해 직간접적인 비용을 줄이고 있고 운송사와 화물차량 운전자들도 운송시간의 공백이 줄어들면서 수익이 증가하고 있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물류를 이용하는 많은 기업과 운송사, 차주가 보다 쉽고 편리하게 디지털화된 환경에서 업무 효율성과 배차기회를 높이면서 물류시장 전체가 발전된 방향으로 나갈 수 있는 방안을 계속 제시하겠다”고 전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