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여수광양항만공사, 자회사와 상생 위해 손잡아

기사승인 2019.12.02  11:39:46

공유
default_news_ad1

- 여수광양항만관리와 공동이익 증진해가기로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가 자회사와 상생하기 위한 토대를 마련했다.

공사는 지난 29일, 월드마린센터에서 여수광양항만관리(대표이사 김재우, 이하 자회사)와 ‘공사-자회사 상생협력 및 공동이익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양사는 상생협력 협의회 구성 및 정례화를 통해 자회사의 업무 수행 지원을 위한 공식 소통 채널을 마련하기로 했다. 또 상호 협력 관계조성, 노동조건 및 작업환경 개선, 복지 등 공동이익 증진에 대한 사항을 협의하고 개선해 나가기로 했다.

최연철 여수광양항만공사 부사장은 “공사는 자회사 방식을 통해 비정규직 근로자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을 완료한 최초의 공공기관”이라며 “앞으로도 근로자 처우개선 및 지속경영 지원에도 노력을 다해 상생협력과 공동이익을 증진하는 업무체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황 기자 jhzzwang@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