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쿠팡, 알베르토 포나로 신인 최고 재무관리자 영입

기사승인 2019.12.05  10:14:56

공유
default_news_ad1

- “고객 위한 셀렉션 늘리고 서비스 개선, 가격 낮추는데 큰 도움 될 것”

   

쿠팡이 알베르토 포나로 신임 최고 재무관리자(CFO)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포나로 CFO는 한국과 미국, 유럽의 글로벌 상장사 및 비상장사에서 활동해 온 재무 전문가로 25년간 다양한 기업의 재무관리를 총괄해 왔다.

쿠팡에 합류하기 전에는 IGT PLC의 CFO 겸 EVP로 근무했다. IGT 합류 전에는 두산인프라코어건설기계의 글로벌 CFO 및 유럽, 중동, 아프리카(EMEA) 대표를 맡아 건설기계산업 시장에서 회사의 글로벌 사업 확장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포나로 CFO는 이탈리아 시에나대에서 금융 및 재무분야 학사, 석사 학위를 얻었으며 하버드대 최고경영자과정을 수료했다. 또한 미국 컬럼비아대 경제학 박사과정의 방문연구원으로 근무했다.

김범석 쿠팡 대표는 “포나로 CFO는 고객의 삶을 백 배 더 낫게 만들고자 하는 쿠팡의 미션에 잘 어울리는 인물"이라며 "그의 풍부한 경험과 재무적 통찰은 쿠팡이 고객을 위해 셀렉션을 늘리고 서비스를 개선하면서 지속적으로 가격을 낮추는 과정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포나로 CFO는 “쿠팡처럼 혁신적인 회사와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고객에게 독보적인 경험을 선사하면서 빠른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쿠팡의 일원이 되어 매우 흥분된다. 쿠팡은 고객의 상품 선택 폭을 수백만 가지로 넓히는 동시에 이렇게 다양한 상품을 단 몇 시간 이내에 배달하는 회사다. 게다가 새벽배송, 로켓프레시처럼 고객의 삶을 편하게 만드는 신규 서비스도 함께 런칭했다. 나도 이 놀라운 과정에 힘을 보태고 싶다"고 밝혔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