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여수광양항만공사, 코로나바이러스 차단에 총력

기사승인 2020.02.07  14:47:31

공유
default_news_ad1

- 여수 국제엑스포 여객선터미널에 인체열화상 카메라 설치 운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빠르게 전 세계로 퍼지고 있는 가운데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가 대책 마련에 나섰다.

공사는 제주도 중국 관광객의 감염 확진 판정 이후, 제주도 노선을 운항하고 있는 여수 엑스포 여객선터미널에 바이러스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인체 열화상 카메라를 긴급 설치·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사는 카메라 운영을 통해 여객선터미널 이용객 중 고온 중상자를 가려내고, 의심증상자는 그 즉시 질병관리본부로 신고 및 인계 조치하는 시스템을 마련해 운영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공사 관계자는 “설치되는 열화상 카메라는 국내외 공항에서 입출국자 검역 시 사용되는 것과 같은 모델”이라며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배포·예방 수칙 적극 홍보 등의 활동을 통해 바이러스 유입 차단에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김재황 기자 jhzzwang@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