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여수광양항만공사, ‘스마트 종합항만 완성’ 2030 비전 선포

기사승인 2020.07.13  13:59:07

공유
default_news_ad1

- 2030년 총 물동량 4.3억 톤 등 5대 경영목표도 확정

   

여수광양항만공사(사장 차민식, 이하 공사)가 지난 9일, ‘제11회 여수·광양항 국제포럼’ 행사를 통해 여수·광양항의 2030 비전을 선포했다.

그간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기반으로 스마트 종합항만으로의 발걸음을 위해 고민해 온 공사는 2030 비전을 ‘국민과 함께하는 스마트 종합항만’으로 새롭게 수립했다. 이와 함께 스마트항만 투자규모 1.2조 원, 해양관광여객 100만 명, 총 물동량 4.3억 톤, 신재생에너지 자급률 100%, 사회적가치 기여도 최우수 기관 등 5대 경영목표를 확정하고 오는 2030년까지 이를 달성하겠다는 목표도 세웠다.

아울러 △항만 자동화 및 현대화 △지능형 항만 운영 △디지털 기반 경쟁력 확보 △항만 중심 산업클러스터 조성 △해양관광 거점 육성 △친환경 안전항만 구축 △지역상생형 동반성장 추진 등 총 12개의 전략과제도 재정립했다.

차민식 공사 사장은 “중장기 2030 비전 수립을 통해 여수·광양항은 모든 기능이 골고루 갖춘 융복합 항만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대한민국 100년의 미래를 준비하는 산업 중핵항만으로 글로벌 G3 국가로 성장하는 시작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재황 기자 jhzzwang@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