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볼보그룹코리아, 한국해비타트와 ‘20년째’ 동행

기사승인 2020.08.11  11:07:02

공유
default_news_ad1

- 협약 20주년 맞아 기부금 1억 원 전달

   
 (좌)양성모 볼보그룹코리아 대표이사, (우)윤형주 한국해비타트 이사장

세계적인 굴착기 전문업체 볼보그룹코리아가 한국해비타트의 주거빈곤퇴치 사업인 ‘희망의 집짓기’ 프로젝트에 올해로 20번째 후원을 체결하고 1억 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국해비타트는 집을 짓고 고치는 활동을 통해 전 세계 저소득 무주택 가정들이 스스로 자립 기반을 마련해 살아갈 수 있도록 돕는 국제비영리단체이다. 볼보그룹코리아는 한국해비타트와의 후원 협약으로 2001년부터 현재까지 20년간 총 20억여 원의 누적 기부금 전달과 더불어 총 1천여 명의 임직원과 가족들이 건축 현장 봉사활동에 동참해 왔다.

특히, 2016년부터는 기존의 집짓기 봉사를 ‘볼보 빌리지’ 프로젝트로 확장, 볼보 임직원과 가족들이 매년 1가구를 선정하여 1주택을 건축하는 전 과정에 참여하고 있으며, 건축 현장에서 볼보 굴착기 등 볼보건설기계 장비가 활용되는 등, 새로운 참여형 사회공헌 모델을 선보여 주목을 받아 왔다. ‘볼보 빌리지’는 2016년에 제1호, 2017년에 제2호를 경상남도 합천군에 완공했으며 2018년 제3호와 2019년 제4호를 충청남도 천안시에 완공했다.

올해 역시 임직원과 가족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예상되었으나,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집짓기 현장에서의 직접 봉사활동은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되었다. 대신 어려운 경영 여건 속에서도 1억 원의 기부금을 전달하고, 이는 제5호 ‘볼보 빌리지’(천안) 건립에 사용되어 열악한 주거환경 속에서 고통받는 가정의 따뜻한 보금자리로 재탄생할 예정이다.

양성모 볼보그룹코리아 대표이사는 “볼보 빌리지 프로젝트는 후원금액을 전달하는 단발적인 기업후원행사로 그치는 것이 아닌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를 기반으로 지속적으로 유지 확장되어 와 더욱 의미가 깊다”면서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지금, 모두의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모으는 것이 중요하며 이런 의미로 올해도 한국해비타트와 후원 협약을 맺고 지원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김재황 기자 jhzzwang@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