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화주·물류기업 손잡고 해외시장 개척한다

기사승인 2020.08.14  11:51:30

공유
default_news_ad1

- 국토부, 2020년 물류효율화 지원사업 27건 선정해 9.3억원 지원

국토교통부는 해외시장 진출과 전문물류시장 활성화를 위한 효율화 지원사업 27건을 선정하고 오는 11월까지 컨설팅 등 총 9.3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선정된 지원사업 27건은 사업 취지에 따라 화주·물류기업 해외진출 지원 5건, 전문물류 컨설팅 지원 20건, 공동물류 컨설팅 지원 2건이다.

   

주요해외진출 사업으로는 쓰리에이로직스는 DSF엘앤아이와 협력해 미국시장 진출을 목표로 현지운송, 통관 등 최적화된 물류망 구축을 위한 컨설팅을 받는다.

공동물류의 경우 전자상거래 중소기업들은 중국 등 직구·역직구 수출을 위한 크로스보더 공동물류 컨설팅을 삼영물류을 통해 지원받게 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지난 6월부터 공모를 통해 참여기업을 모집하고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물류효율화 지원사업’은 2008년부터 매년 시행해 왔으며 사업 목적과 대상에 따라 ▲화주·물류기업 해외진출 지원 ▲전문물류 컨설팅 ▲공동물류 컨설팅 지원 세 가지 유형으로 구성됐다.

   

국토교통부는 2008년부터 컨설팅 260건을 지원해 해외진출 17건 등 가시적 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전문물류 도입을 통해 497억 원을 절감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그동안의 성공 사례는 국가물류통합정보센터, 대한상공회의소 누리집을 이용하거나 담당자에게 연락하면 제공받을 수 있다.

국토교통부는 “지원사업을 통해 화주와 물류기업이 상호 협업하여 해외시장을 개척하는 한편 불합리한 비용은 줄이고 효율은 높이는 기회로 활용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