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화물복지재단, 화물차 운전자 자녀에게 장학금 지원

기사승인 2020.09.28  09:34:47

공유
default_news_ad1

- 총 2,465명에 21억 6천만 원의 장학금 지급

   

화물복지재단이 화물차 운전자 자녀 2,465명에게 장학금을 지원한다.

화물복지재단(이하 재단)은 지난 2010년부터 매년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중학생 250명, 고등학생 600명, 대학생 1,615명 총 2,465명의 장학생에게 21억 6천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이번 장학생에는 현대중공업그룹 1%나눔재단에서 후원하는 희망바퀴 장학생 115명도 함께 선정됐다.

장학생으로 선정된 한 학생은 “저를 가르치시기 위해 밤낮없이 일하시며 헌신적으로 보살펴 주신 부모님 덕분에 이 장학금을 받을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저희 부모님과 사업용 화물자동차를 운전하시는 전국의 모든 화물운전자분들의 노력과 애정이 담긴 이 장학금을 통해 앞으로 학업에 더욱 충실히 하여 우리 사회에 꼭 필요한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재단은 코로나19 지속에 따른 사회적 분위기를 고려해 기존 장학증서 수여식 행사를 개최하지 않고 선정된 장학생 가정을 찾아 장학금을 직접 전달했다.

재단 관계자는 “그동안 재단은 장학 등 여러 복지사업을 통해 8만여 화물가족에 약 520억원을 지원해 왔다”며 “앞으로도 내실 있는 지원사업 수행을 통해 화물운전자들이 직업적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안전하게 운행할 수 있도록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화물복지재단은 2010년 설립 이후 학업, 의료, 생계, 금융지원 등 사업용 화물자동차 운전자의 복지증진과 일거리, 교통안전 지원 등 화물운송사업의 발전을 위한 여러 가지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