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쇼피, 한국 셀러 물류비 줄이고 배송기간 단축

기사승인 2020.11.11  09:12:05

공유
default_news_ad1

- 픽업 서비스 신규 개편, 현지고객 수령기간도 1일 이상 줄어들 것

   
 
동남아와 대만 최대의 이커머스 플랫폼 쇼피(지사장 권윤아)가 ‘쇼피 픽업 서비스’를 새롭게 개편해 국내 셀러들의 물류비 부담을 완화한다.
 
쇼피는 셀러가 주문된 상품을 경기도에 위치한 물류센터로 보내기만 하면 해외 현지 배송을 모두 처리해주는 원스톱 물류 서비스인 SLS(Shopee Logistics Service)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서비스 개편에 따라 셀러가 물류센터로 상품을 보낼 때 발생하는 픽업 서비스 비용이 기존 대비 대폭 인하됐다.
 
평균 50개의 제품을 담을 수 있는 P.P 박스(가로 50cm x 세로 70cm x 높이 55cm의 폴리프로필렌 박스) 하나 당 서울은 2,000원, 인천과 경기 지역은 5,000원이 부과된다. 지난 3개월간 하루 평균 주문량이 65건 이상인 셀러들에게는 서비스가 무료로 제공되며, 매일 오전 6시까지 픽업을 신청하면 픽업 차량이 박스를 당일 수거한다.

쇼피측은 타 택배 서비스를 이용할 때보다 평균 배송비가 5배 이상 절감되며, 2.5~3일 이상 소요되던 배송 기간도 하루 단축될 것으로 보고있다. 또한 해외 현지 고객이 최종적으로 제품을 수령하는 기간도 평균 1일 이상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쇼피코리아 권윤아 지사장은 “크로스보더 이커머스 플랫폼 중 주문 수량에 상관없이 누구나 신청만 하면 사용할 수 있는 자체 일별 픽업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은 쇼피가 유일하다”라며, “국내 브랜드와 셀러들이 본 서비스의 혜택을 온전히 누려 쇼피에서 더 나은 성과를 얻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신인식 기자 story20217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