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한국선급, 한국해사업계·그리스 주최한 공동 세미나 참가

기사승인 2018.04.26  18:22:36

공유
default_news_ad1

- 선박 황산화물 배출 규제 동향 등 해사업계 이슈를 다뤄

   

한국선급(KR, 회장 이정기)은 지난 16일 그리스 아테네에서 마셜제도 선박등록처(The Marshall Islands Registry)가 주관한 한국 해사업계 공동 세미나(Marshall Islands Registry and Korean Industry Stakeholder Joint Seminar)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는 안영집 주그리스 대사와 TSAKOS 등 그리스 주요 해운회사, 기자재업체 관계자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한국선급은 오는 2020년 발효되는 국제해사기구(IMO)의 선박 황산화물 배출 규제(Global Sulphur Cap 2020)를 주제로 한 최근 동향을 다뤘다. 이어 현대미포조선과 공동 개발 프로젝트(Joint Development Project, JDP)로 수행한 캄사르막스(KAMSARMAX) 벌크선 디자인을 소개해 참석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또한 한국선주상호보험(Korea P&I)과 코리안리가 전반적인 자사 서비스 소개, 대우조선해양 LNG선의 최신 Boil-off Gas(BOG) 취급 기술, International Registries, Inc.(IRI)가 선박 황산화물 배출 규제 전망을 주제로 발표가 있었다.

한국선급 이형철 사업본부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최근 전 세계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선박 황산화물 규제 등에 대해 여러 전문가들이 모여 논의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하며 “한국선급은 앞으로도 해사업계에서 최신 기술을 선도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