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DHL, 미래 이끌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 설립

기사승인 2018.06.04  14:10:24

공유
default_news_ad1

- 전 세계 3번째 이노베이션 센터, 미주지역 미래 물류 및 SCM 주도

   
 
   
 
국제특송기업 DHL이 미국 일리노이 주 로즈먼트에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를 설립한다. 이번 센터는 독일, 싱가포르에 이은 DHL의 물류 연구 센터로 오는 2019년 여름 개장할 예정이다.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는 DHL의 혁신 물류 기술을 연구 및 전시하는 곳으로 DHL의 고객과 협력사들이 미래 물류 산업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2050년 미래 사회와 그 속에서 변화할 미래 물류 인프라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으며, 로봇공학, 자동화, 인공지능(AI), 자율주행, IoT, 가상현실 등 DHL이 현재 테스트하고 실제 적용중인 최신 기술도 전시되어 있다.

한편 새로 건립될 DHL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는 24,000제곱 피트(약 2,230m2) 규모로, 시카고 오헤어 국제 공항과 시카고 시 사이에 위치한 로즈먼트에 위치, 비즈니스 방문객들의 접근성을 높였다. 또 신 센터는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에 혁신이라는 컨셉을 넣어 최첨단 시설을 갖췄으며, 최대 300명을 수용하는 비즈니스 회의와 행사 개최가 가능하다. 앞으로 DHL 미주 이노베이션 센터는 DHL 고객, 협력사, 산학 전문가간의 협업을 위한 거점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미주 지역의 물류 혁신을 이끌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DHL은 2007년 독일에 첫 이노베이션 센터를 설립해 운영해왔으며, 2015년 아태 지역을 위한 이노베이션 센터를 싱가포르에 오픈했다.

손정우 기자 2315news@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