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우본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미국 Smart 50 Awards 수상

기사승인 2019.05.03  09:59:01

공유
default_news_ad1

- 세종우체국-세종시 협력해 추진…초소형 전기차, 지역 복합커뮤니티센터 높이 평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강성주)는 미국 콜로라도 덴버에서 Smart Cities Connect Media&Research가 주관해 개최된 Smart Cities Connect Conference&Expo에서 세종우체국과 세종시 협력 스마트시티 프로젝트가 Smart 50 Awards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Smart 50 Awards는 매년 가장 혁신적인 50가지 스마트 프로젝트를 선정해 시상한다. 커뮤니티 참여, 디지털 변환, 스마트 이동성, 도시 기반 시설, 도시 운영 등 5가지 부문을 선정하며 우정사업본부는 도시 기반 시설 부문에서 ‘세종우체국과 세종시 협력 스마트 시티 프로젝트’로 선정됐다.

우정사업본부는 세종시와 지난해 3월부터 ‘스마트 우편도시’ 건설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스마트 시티 실현을 위해 협력했다.

세종우체국에 스마트 사서함을 설치해 주민들이 언제든 우편물을 찾도록 했으며 지난해 친환경 초소형 전기차 7대를 시험 운영해 오고 있다. 올해 25대를 추가로 도입할 예정이다. 또한 우체국 접근성이 떨어지는 곳에는 지역 복합커뮤니티센터에 무인우체국을 설치해 우편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Smart 50 Awards 수상은 우정사업본부가 4차 산업혁명과 우편을 융합하는 등 기술혁신에 적극 나서 국민 생활에 도움을 주고 지역 및 사회에 공헌해 다함께 잘사는 사회 실현에 기여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강성주 본부장은 “4차 산업혁명 기술 등 미래기술이 우편서비스와 결합해 국민들의 실생활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며 “Smart 50 Awards와 같은 스마트시티 분야에서 국제 교류를 통해 우리나라의 우수한 우정서비스를 알리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Net1_2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