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한진, 오는 5월부터 전기차 시범운영 돌입

기사승인 2020.02.14  14:27:21

공유
default_news_ad1

- 기존 택배차를 전기차로 개조해 8월까지 제주도에서 시범운영

   

한진이 택배 차량을 전기차 전환해 친환경 배송에 나선다.

㈜한진은 기존 택배차량을 전기차로 개조 및 시범운영을 위해 스마트 전기차 플랫폼 제작기업 ㈜이빛컴퍼니와 MOU를 13일 체결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진 신영한 택배사업본부장과 이빛컴퍼니 박정민 대표이사를 비롯한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한진은 이번 협약을 통해 실제 집배송 업무 차량 2대를 전기차로 개조해 차량 충전이 용이하고 집배송 여건이 좋은 제주도에서 시범운영 한다.

차량 개조를 맡은 이빛컴퍼니는 제주 소재 스타트업으로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에서 클래식전기차를 전시한 경험이 있는 e-Mobility R&D 분야 유망기업이다.

오는 5월까지 기존 택배차량을 전기차로 개조하며 8월까지 제주지역에서 운영한다.

한진은 시범운영 기간 경제성, 환경 오염물질 배출량 등 기존 차량과 성능 비교 및 적재량, 도로환경에 따른 추행성과 안정성 등 내·외부 환경 적응도를 체크한다. 또한 차량 소음이나 진동으로 겪는 택배기사의 작업 여건이 얼마나 개선되는지도 테스트한다.

시범운영 후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택배차량의 전기차 도입 확대, 택배 터미널 내 전기차 충전사업자도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한진 관계자는 “친환경 정책에 대응하고 비용절감을 위한 택배차량의 전기차 전환은 향후 택배기사와 고객 모두에게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스마트 전기차 플랫폼 제작기업인 이빛컴퍼니와 시너지를 발휘하여 이번 시범운영을 성공적으로 완료하겠다”고 말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