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8

CJ대한통운, 20년째 국가보훈대상자 대상 무료 택배 서비스 제공

기사승인 2020.05.29  11:17:04

공유
default_news_ad1

- 호국보훈의 달 맞아 6월 한 달간 독립유공자, 참전유공자 등을 대상으로 ‘나라사랑 택배’ 시행

   

CJ대한통운이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에 헌신한 국가유공자와 가족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뜻을 전하기 위해 무료 택배 서비스를 제공한다.

CJ대한통운은 국가보훈처와 함께 호국보훈의 달인 6월 한 달간 독립유공자, 참전유공자, 5·18 민주유공자 등 국가보훈대상자 본인 및 선 순위 유족을 대상으로 무료 택배 서비스를 제공하는 ‘나라사랑 택배’ 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CJ대한통운은 2001년부터 국가를 위해 희생한 유공자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 이들에게 실질적인 생활 편의를 제공하고자 20년째 ‘나라사랑 택배’를 진행하고 있다.

‘나라사랑 택배’를 통해 혜택을 받은 국가유공자 및 보훈가족이 접수한 택배 건수는 첫해 215건에 불과했지만 택배가 일상생활의 필수적이고 보편적인 서비스로 자리 잡으면서 최근 3년간 평균 약 8,200건이 접수됐다. 19년간 누적 접수 건수는 총 5만여 건에 달했다.

‘나라사랑 택배’를 이용하고자 하는 국가보훈대상자 본인 또는 선순위 유족은 CJ대한통운 고객센터 전화로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택배 접수 뒤 택배기사가 방문했을 때 유공자증 또는 유족증을 제시하면 된다. 1인당 하루 3건 이하로 접수 가능하며 접수일 기준 6월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간 시행된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들과 유가족들에 대한 존경과 감사의 마음으로 20년째 ‘나라사랑 택배’를 시행해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CJ그룹의 나눔 철학을 기반으로 택배 서비스가 국민들의 안정적인 생활을 위한 사회간접자본이자 생활기간산업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J대한통운은 지난 3월, 4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민들에게 개인택배(C2C) 무료 서비스를 제공했다.

석한글 기자 hangeul89109@klnews.co.kr

<저작권자 © 물류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etNet1_2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ad28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